안녕하세요! 사람중심 취업사이트 '사람인'에 방문하신 것을 환영합니다.



PR Center


보도자료

home > 홍보센터 > 보도자료
공시정보
중소기업 신입 채용, 2년 연속 감소세 2019.06.18

평가기준, 직무적합성 최우선
- 신입 초봉 2,609만원


구인구직 매칭플랫폼 사람인(www.saramin.co.kr 대표 김용환)이 중소기업 460개사를 대상으로 ‘2019년 하반기 신입 채용 계획’에 대해 조사한 결과, 58.5%가 채용 계획이 ‘있다’고 답했다. 이는 2년 연속 줄어든 것으로, 2017년 하반기(64.9%)에서 2018년 하반기(62.7%) 2.2%p 감소에 이어, 올해는 4.2%p로 하락폭이 더욱 커졌다. 

올해 하반기 신입채용 규모는 1,911명으로 기업 1곳 당 평균 7명의 신입사원을 채용할 계획인 것으로 집계되었다. 

하반기 신입 채용 시기의 경우 ‘수시 채용을 진행’(38.7%)한다는 기업이 가장 많았다. 이어 ‘7월’(25.3%), ‘9월’(14.5%), ‘10월’(7.4%), ‘8월’(7.1%), ‘11월’(4.5%)에 채용을 진행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신입을 채용하는 분야로는 ‘영업/영업관리’(26%, 복수응답)가 1위를 차지했다. 다음으로 ‘제조/생산’(20.1%), ‘서비스’(17.1%), ‘연구개발’(11.5%), ‘IT/정보통신’(10%), ‘마케팅’(8.6%) 등의 순이었다. 

기업들은 신입사원을 채용할 때 가장 중요한 평가기준으로 ‘직무적합성’(53.5%)을 첫 번째로 꼽았다. 계속해서 ‘예의 및 인성’(19%), ‘인재상 부합’(13.4%), ‘전공’(4.8%), ‘직무 관련 자격증’(3.7%), ‘아르바이트 등 사회 경험’(1.9%), ‘인턴 경험’(1.5%)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. 

그렇다면, 올 하반기 신입사원들은 얼마의 초봉을 받게 될까.

신입사원 초봉은 평균 2,609만원으로 집계됐다. 구체적으로 살펴보면, ‘2,400만원’(16.7%), ‘2,800만원’(10.4%), ‘2,600만원’(10.4%), ‘2,200만원’(9.3%), ‘3,000만원’(8.9%), ‘2,500만원’(7.8%) 등의 순으로 답했다. 

한편, 기업 인사담당자들은 하반기 채용시장 가장 중요한 이슈는 ‘직무적합성 평가 강화’(27.6%)가 될 것으로 전망했다. 다음으로 ‘경력직 채용 증가’(23.9%), ‘인성 평가 강화’(14.1%), ‘공채폐지 및 수시채용 강화’(10.2%), ‘중고신입 선호현상 뚜렷’(9.1%), ‘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확대’(4.8%), ‘채용 비리 근절’(3.3%) 등이 이슈로 부각될 것으로 예상했다. 

이전글 구직자 상반기 성적표, 평균 13회 지원에 2회 서류합격 2019.06.17
다음글 직장인 여름철 꼴불견 복장 1위는? 2019.06.19
목록


페이지 맨 위로 이동